남서울평촌교회
HOME > 무지개학교 > 무지개 편지

무지개 편지

 
작성일 : 21-03-12 16:28
3월 2째주 무지개편지
 글쓴이 : 남서울평촌교회
조회 : 100  
   210314_무지개편지.pdf (189.4K) [0] DATE : 2021-03-12 16:29:19

성경책과 무지개편지를 가지고 모입니다(자녀가 예배를 인도하면 더욱 좋습니다).

가정예배 순서                                                                                                                               인도가장 또는 자녀 중 한 명

예배선언

지금부터 가정예배를 드리겠습니다.”

인도자

사도신경

(또는)

기도

사도신경으로 우리의 신앙을 고백합니다.”

함께 기도하겠습니다

다같이

기도자

암송구절

“3월 암송구절은 이사야 53:2, 4-6입니다.

다 읽은 후 이사야 53:2, 4을 암송하겠습니다.“

다같이

찬양

찬송가 266 “주의 피로 이룬 샘물”, “세상의 유혹 시험이”(주를 찬양)

다같이

성경봉독

이사야 53:2, 4-6(구약 1033)

인도자

말씀구절

이사야 53:2-4 말씀은 오실 메시야의 모습을 표현하고 있습니다선지자는 메시야가 사람들이 기대하는 모습과는 전혀 다르게 오신다는 사실을 예언합니다그는 마땅히 사람들이 온 세상의 구원자에게 기대하고 상상하는 제왕의 위엄이나 강한 힘을 떠올리게 하는 크고 늠름한 나무로 표현되지 않습니다오히려 그는 연한 순’, ‘마른 땅에서 겨우 자라난 약한 모습으로 표현됩니다고운 모양도풍채도사람이 따르고 좋아할 만한 어떤 모습도 없다고 말합니다이것은 오실 메시야의 키가 크거나 작거나혹은 잘생겼거나 못생겼거나 하는 외모를 말해준다기보다겉으로 보이는 그의 모든 환경들외적인 조건들이 그 어느 것 하나 잘나거나 눈에 띄는 것이 없다는 사실을 말해줍니다그만큼 사람들이 메시야로는 전혀 상상할 수 없는 메시야가 오실 것입니다.

과연 우리 예수님께서는 그렇게 오셨습니다그는 왕이셨으나 왕궁에서 태어나지 않았을뿐더러 오히려 그는 가난했고배고팠고많은 사람들에게 귀하게 여겨지지 않았고사랑받지 못했습니다이것은 무엇을 말해줍니까결국 하나님이신 그분께서 참으로 사람 되어’ 오셨다는 말씀입니다물론 낮은 땅 위에 비천한 모습으로 오신 예수님의 모습이 강조되기도 합니다고난 받는 종으로 오신 모습이 부각됩니다그러나 이것은 간단히 말해그저 하나님과 사람의 차이이기도 합니다그는 참 사람으로 오셨기에 우리가 보고 따를 모습이 하나 없이 오실 수 있었습니다참 하나님이신 그분께서는 또 참 사람으로 오셨기에 세상에서의 모든 비난과 조롱을 당하실 수 있었고버림받았고고난을 많이 겪었으며그로 인한 고통을 진실로 경험하신 분이었습니다예수님의 고난이 진실할 수 있는 이유그가 세상에서 우리가 겪는 모든 어려움과 슬픔과 고통을 진실로 알고 같이 느끼어 체휼(동정하실 수 있는 이유는그가 죄악된 세상에서 죄로 인해 고통당하는 우리 같이 되어 오셨기 때문입니다.

예수 그리스도는 참 하나님이십니다그리고 참 사람이십니다선지자는이 말씀을 보고 듣는 우리가 참 사람으로 오신 메시야를 충분히 생각할 수 있도록 안내합니다그의 고난을 가만히 마음에 새길 수 있도록 우리를 이끌어줍니다.

나눔

1) 예수님께서 참 하나님이실 뿐만 아니라 참 사람 되어 오셨다는 사실은 우리에게 어떤 의미를 가져다 줍니까말씀을 통해 생각하게 된 점을 가족들과 나누어 봅시다.

2) 그의 고난의 진정성과 사랑이 그를 믿는 우리에게 주신 유익과 감사는 무엇입니까매사에 우리가 예수님 때문에 누리는 감사를 서로 나누며 교제해 봅시다.

나눔 질문이나 오늘 말씀을 통해서 느낀 점 혹은 깨달은 점을 나누고기도제목을 나눕니다.

기도

서로의 기도제목으로 함께 기도합니다.

(교회이웃나라선교를 위한 기도를 같이하면 더욱 좋습니다.)

축복 기도부모가 자녀를 위해 축복기도 합니다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경수대로 885 (비산동) TEL. 031-383-4765 ㅣ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안석원
Copyright by Namseoul Pyongchon Presbyterian Church. All Right Reserved.